• title: 12-13 N98 자켓Lapo
  • 조회 수 884
  • 댓글 수 9
  • 추천 수 1
2023년 5월 26일 20시 00분

이탈리아노의 피오렌티나는 36경기 11무 12패 48득점 41실점 11위에 랭크되어 있습니다. 리그는 로마전 사수올로전 2경기 남았구요.

코파는 오늘새벽 인테르와의 결승전에서 1:2로 역전패당하며 준우승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유로파컨퍼런스리그는 웨스트햄과의 결승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탈리아노는 유망한 감독으로 알려져 있어서 다들 아시겠지만 리그내에서 빌드업, 점유율에 있어서 성과를 내고 있는 감독입니다.

올시즌 이탈리아노는 리그에서 좀 힘들었습니다. 리그 내내 4231 433 4141 많은 포메이션 변화가 있다가 4231로 굳어지는 분위기입니다. 이탈리아노는 점유율축구를 지향하고 라인을 끌어올리는 전술가형감독으로서의 자질을 몇년째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러나 올시즌 홈, 원정에서 경기력 차이가 있었고, 약팀을 상대했을 때 압도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습니다. 이말은 결국 이탈리아노의 플랜A가 몇년째 좋았지만 올시즌 한계를 보이고 있다는 뜻입니다. 나름 플랜B에 대해 강구하고 시도했지만 아직까진 성공적인 대안을 제시하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다른 방면에서는 스쿼드 퀄리티 때문에 팀이 올시즌 부진한거다라고 말하고 있는데 블라호비치가 유벤투스로 이적하고 득점력이 저조해진것도 맞고, 대체자 격으로 영입한 요비치가 부진한 모습을 보이는 것에서 스쿼드퀄리티에 대한 말들은 신빙성이 있어보입니다. 그리고 유로파컨퍼런스리그와 병행하면서 생긴 스쿼드퀄리티, 뎁스의 한계로 인한 리그부진으로도 볼 수 있구요.

 

이탈리아노감독은 앞서 알아본 팔라디노와 달리 유럽대항전에서 결승에 오르며 경쟁력을 증명하고 있습니다. 플랜A, 그의 축구철학도 훌륭하다는 것도 마찬가지구요. 그럼에도 올시즌 보여준 피오렌티나의 한계로 인해 유벤투스 감독으로서 부족한 부분이 존재합니다. 

경기 내 대처능력, 플랜B에 대한 성공여부는 확실치 않기 때문에 콘테와 알레그리에 지친 유벤투스팬들에게는 걱정일 수 있겠습니다. 그러나 이 또한 이탈리아노의 경험치로 작용할 수 있고, 긍정적 변화의 기대를 할 수 있는 부분, 몸값이 상대적으로 비싸지 않다는 점에서 유베의 감독으로 물망에 올라도 이상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추천해주신 분들

Profile
title: 12-13 N98 자켓Lapo Lv.19 / 4,294p
댓글 9 건
프로필 이미지
2023-05-26
투도르 보다는 이탈리아노가 더 낫지않나 싶네요 . 아무래도 코파 결승, 컨퍼런스리그 결승 성과가 있으니깐요. 물론 알레그리가 나가는건 너무나 기쁜소식이긴한데 감독 후보로 거론되는 인물들이 영… 데 제르비, 지단은 꿈만 같고 이둘 안된다면 스팔레티나 이탈리아노로 갔으면 좋겠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3-05-26

저도 알레그리와 비교하면 말도 안될정도로 재밌는 축구를 하는 유망한 감독이라고 봅니다. 근데 보드진이 고려할지는 의문이네요..

프로필 이미지
2023-05-26
추천
1

알레그리 잔류시에 두샨이 떠날 수도 있다고 하더라고요. 두샨도 이탈리아노 감독이 오면 행복 싸커 가능할 것 같은데 ㅠㅠ 지단, 데 제르비 아닌 이상 이탈리아노로 갔으면 좋겠어요.

프로필 이미지
2023-05-27

이탈리아노 좋죠~

프로필 이미지
2023-05-26
갠적으로 투도르 축구 되게 섹시하다고 생각하는데
블라호비치 마스터란 점땜에 이탈리아노가 더 땡기네요
이탈리아노가 최선이라고 생각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3-05-27

블라호비치를 잘 활용해서 선호도가 올라가는 부분도 있네요

프로필 이미지
2023-05-27
이탈리안만 고집할 거면 아에 이탈리아노로..
진짜네요.
프로필 이미지
2023-05-27

이탈리아노 좋은 감독이죠. 코파 결승도 있지만 유럽대항전 결승 진출은 대외컵 경쟁력을 보여주는 척도기도 하니까 충분히 기대가 되는 감독이네요. 제가 알기로도 이탈리아노 감독 또한 수많은 시행착오들을 겪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플랜 B도 얼마든지 보완 가능하다고 생각하고요. 그간 하락세였던 피렌체를 다시 반등시킨 감독이 이탈리아노라서 좋은 의미로 항상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23/24 시즌 일정(27R까지+코파4강) [2] title: 2006 이탈리아 골키퍼휘바투메이플 23.08.03 8726
공지 유베당사 디스코드 서버에 초대합니다 [16] 운영진 22.11.27 5505
화제글 프로시노네와의 경기가 황금시간대네요... [6] title: 18-19 홈 키엘리니웅쩡꿍꽁 24.02.23 397
화제글 여러 소식들 [2]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마르타지스타 24.02.23 329
화제글 마침내 삐에로가 된 델 피에로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3 114
화제글 NEXTGEN 세클로프 "1군 데뷔가 목표"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3 102
170750 일반 유벤투스-프로시노네 예상 포메이션 new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4 49
170749 일반 NEXTGEN 세클로프 "1군 데뷔가 목표" new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3 102
170748 일반 마침내 삐에로가 된 델 피에로 new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3 114
170747 훈련 센터 | 프로시노네전까지 이틀 new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3 18
170746 유벤투스 VS 프로시노네의 마지막 대결 new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3 18
170745 일반 여러 소식들 [2] new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마르타지스타 24.02.23 330
170744 일반 프로시노네와의 경기가 황금시간대네요... [6] update title: 18-19 홈 키엘리니웅쩡꿍꽁 24.02.23 397
170743 일반 델 피에로 "현역 시절 조용한 한 주를 보... [1] 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2 556
170742 일반 유벤투스, 볼로냐의 칼라피오리에게 뜨거운 시선 [5] 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2 501
170741 일반 델 피에로 "챔스권이 현실적인 목표" 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2 301
170740 생일 축하해요, 티모시! 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2 108
170739 사진 갤러리 | 팬과 함께하는 프로시노네를 향해 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2 83
170738 일반 아그레스티 - 유벤투스 이모저모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Cambiaso 24.02.22 363
170737 일반 하위선 스페인으로 귀화 ㄷㄷ [2] 대충히로 24.02.22 526
170736 일반 [로메오 아그레스티]하위센 임대 가기전 연장함 [4]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Cambiaso 24.02.21 577
170735 일반 뮌헨은 일처리 시원시원하네요 [3]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2.21 524
170734 일반 [로마노] 음바페, 7월 1일 레알 이적 [4]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1 631
170733 일반 유베는 공미가 필요한데 [8]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2.21 830
170732 일반 코프메이너스, 카르네세키 영입한다는 거 어케 ... [8] 대충히로 24.02.21 615
170731 일반 키에사 3톱 써야 잔류? [3]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24.02.20 727
출석체크
아이콘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