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 조회 수 568
  • 댓글 수 8
  • 추천 수 9
2021년 1월 11일 10시 52분

1610328221372-0.jpg

 

마트에서 고기 덩어리로 사두고 한 번씩 각 잡고 손질하는데

하기 전에는 귀찮은데 칼 데기 시작하면 은근 집중하게 되더라구요.

 

 

 

1610328221372-1.jpg

 

손바닥만한 작은 칼 한 자루로 이리저리 휘둘러 비계랑 근막 떼는 작업 하는데.

비슷하게 야채 손질은 단순 반복작업인 느긋하게 늘어지는 기분 드는 반면

고기 손질은 좀 다른 게 큰 비계 덩어리가 한 번에 떼어지거나 근막에 고기 붙은 거 없이 슥 떼내지면

칼질 끝으로 전해지는 그 느낌에 은근한 쾌감이 들더라구요ㅋㅋ

 

 

잘게 소분해서 금방 먹을 거는 냉장고, 그 외에는 냉동 보관.

다 해두고 나면 1시간 훌쩍 가기도 하는데 그러면 한결 개운해요.

 

 

 

 

 

1610328359121-0.jpg

 

시골에서 고기 잡은 날은 고기 먹는 날이라죠. 저는 고기 손질한 날이 고기 먹는 날입니다.

물론 그외 아무 날에도 먹는 날이긴 합니다.

 

 

 

1610328359121-1.jpg

 

가장 선호하는 미디움.

 

 

 

 

1610328221372-2.jpg

 

이거는 며칠 전 김치냉장고에 넣어뒀다 까먹은 고기인데

상태가 조금 애매해 보이긴 했지만 일단 손질부터 해보기로 합니다.

 

 

 

 

1610328221372-3.jpg

 

손질하다보니 공기랑 접촉하면서 다시 선홍색으로 돌아왔습니다.

근데 좀 집요하게 손질하다보니 거의 동강동강을 내버렸네요ㅋㅋ

 

 

 

 

 

1610328359121-2.jpg

 

크기도, 상태도 스테이크를 하기에는 좀 애매해서 좀 더 확 구워서 양념 팍팍.

파스타까지 추가해서 찹스테이크 파스타를 만들어보았어요.

 

 

 

 

뭐 그랬습니다. (마무리는 대충)

 

Pro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Lv.35 / 27,116p
댓글 8 건
프로필 이미지
2021-01-11
저번에 미디움 레어가 먹고 싶어 최대한 겉만 건드리는 느낌으로 구웠는데 꽤나 맛이 있더라구요. 역시 소고기는 뭘로 먹어도 최고였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1-01-11
정말 신선한 고기면 블루레어라고 진짜 겉만 구워먹기도 합니다. 얼핏 보면 거의 날고기 수준이지만요ㅋㅋ
프로필 이미지
2021-01-11
오... 고기 진짜 잘 구우시네요
프로필 이미지
2021-01-11
진짜 잘 구워보고 싶어 계속 연습해보고 있습니다ㅎ
프로필 이미지
2021-01-11

ㄹㅇ 맛잘알이신 분

프로필 이미지
2021-01-12
먹는 거는 잘 합니다ㅋ
후라이팬에 구우시나요? 스테이크 집에서하면 연기도 연기인데 기름 튀는거며 냄새까지 여간 힘든게 아니더군요 ㅠㅠ
프로필 이미지
2021-01-13
후라이팬으로 합니다. 저는 지방 적은 걸로 조리해서 기름이 덜 튀는 것도 있는데 최근에는 전자레인지 조리법과 혼용하다보니 팬으로의 조리시간이 줄어 더 좋더라구요ㅎ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즐거운 롤 유베당사 클럽 모집합니다^^. [19] title: 19-20 홈 호날두7Ronaldo 20.01.29 0 1323
공지 FC JUVE 회원 모집합니다! [13] title: 95-96 어웨이 빅이어평창수 19.05.28 5 3213
공지 유베당사 아이콘샵 카탈로그 [40] title: 20-21 써드아케★ 18.01.19 32 4572
화제글 7억으로 보강할곳이 있을까요 [1] 선빈 21.01.24 0 270
화제글 피온4)실축기반 팀 업글이 거의 끝났네요 title: 15-16 마르키시오2Tuttafas.. 21.01.25 0 185
54875 일반 심심해서 fmm2021 현황인증 [1] newfile 분당비앙코.. 21.01.25 1 64
54874 일반 ㅣ금 먹는거 올려봅니다. [3] newfile title: 19-20 홈 디발라(특종)디발.. 21.01.25 2 72
54873 일반 요즘 롤 e스포츠 판이 재밌네요 [1] new MLANDO 21.01.25 0 90
54872 게임 피온4)실축기반 팀 업글이 거의 끝났네요 title: 15-16 마르키시오2Tuttafas.. 21.01.25 0 185
54871 게임 7억으로 보강할곳이 있을까요 [1] file 선빈 21.01.24 0 270
54870 일반 어떤 그리움 [1] title: 18-19 홈 베나티아/카세레스Montero 21.01.21 3 452
54869 일반 역대 가장 눈 많이 온 1월 초순 [2]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20 1 375
54868 게임 피온4) 엔진 바뀌고 좀 적응했나 싶었는데... [6] 코파는마트.. 21.01.19 0 484
54867 일반 임용 2차 시험이 끝났습니다! [23]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JuveClau.. 21.01.16 14 575
54866 일반 드디어 미루던 수술했네요! [10] file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1.01.16 17 521
54865 일반 뒤늦은 유벤투스 직관 후기 We go to ... [5] 22 21.01.15 20 473
54864 일반 쌓여있는 콩을 기부해 주세요 :3 [18] title: 11-12 알레산드로 델피에로수현 21.01.15 10 313
54863 일반 버즈 프로 사전예약 사은품 (추억소환) [17] 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15 2 344
54862 일반 뒤늦은 유벤투스 직관 후기 We go to ... [13] 22 21.01.14 23 487
54861 일반 어제 먹은 거 [2] 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14 8 304
54860 일반 하든 결국 가는군요 [8] title: 18-19 홈 베나티아/카세레스Montero 21.01.14 1 323
54859 굿즈 혹시 아주리 이번 시즌 유니폼 구매하신 ... [4] file title: 유벤투스(2017~)위대한사랑.. 21.01.13 0 298
54858 일반 파스타가...죽었군요 ㅠㅠ [8] file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flightlo.. 21.01.12 2 881
54857 일반 코로나 때문에 직접 차린.. [6] file title: 95-96 어웨이 빅이어늑대씨 21.01.11 9 485
» 일반 은근 쾌감 느끼는 거 [8] 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11 9 568
출석체크
아이콘샵 유베당사 채팅 FC유베 모집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