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9일 13시 05분

mi20240529-3.jpeg.webp.jpg

 

 

"14년 동안 우리는 우정이 아닌 그 이상의 관계로 맺어졌다"

 

올 시즌을 끝으로 팀을 떠나게 된 수비수 알렉스 산드로가 비안코네리에서의 마지막 경기였던 몬차전에서 1130일 만에 득점에 성공하며 승리에 기여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에 산도스와 포르투, 유벤투스, 그리고 브라질 대표팀의 팀 동료였던 수비수 다니엘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업데이트했다.

 

오랜 시간 함께한 동포인 비안코네리의 등번호 '12'를 향해 이별의 메시지를 올렸다.

 

"'내가 여기까지 오기 위해 얼마나 고생했는지 당신은 모를 거야!"

 

"유벤투스에서 너의 마지막 경기 전, 휴식을 취하기 위해 너와 엘리베이터를 타는 동안 이 노래가 떠올랐다."

 

"하지만 왜 이 노래가 떠올랐는지 그 이유를 금방 알 수 있었다."

 

"여기까지 오기 위해 우리가 얼마나 힘을 합쳐서 벽을 넘었는지 설명하는 것은 아마 불가능할 것 같다."

 

"멋진 여정이었지만, 극복해야 할 장애물과 고난으로 가득 찬 여정이었다."

 

"하지만 산토스에서 1년, 포르투에서 4년, 그리고 유베에서 5년을 함께 했다."

 

"우리가 함께 있을 때 그 어느 때보다 쉽게 극복할 수 있었다는 것을 지금 이 자리에서 밝힐 수 있다."

 

유벤투스의 카피타노는 그의 커리어 대부분을 산드로와 함께 했다.

 

"2010년부터 14년 동안 우리는 우정 그 이상의 관계로 맺어졌다"며 지난날을 회상했다.

 

"너와 마찬가지로 나에게도 우리가 같은 가족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

 

"우리의 개성은 다르지만, 그래야만 한다"

 

"왜냐하면 나의 충동적이고 감정적인 면이 너의 차분하고 사려 깊은 기질 덕분에 언제나 더 이성적으로 변할 수 있기 때문이다"

 

"당신은 경기장 안팎에서 내가 직면한 가장 복잡한 순간과 가장 어려운 싸움에서 의지해 온 나의 버팀목이었다."

 

"그리고 그런 때가 많았다!" 라며 감사의 마음을 표현했다.

 

mi20240529-4-e1716947425469.jpg.webp.jpg

 

이어 "너는 많은 타이틀을 획득하고 성공을 거두며 역사를 만들고 발자취를 남겼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네가 수년 동안 함께 일해 온 모든 사람들에게 사랑받고 존경받아온 것은 무엇보다도 당신이 겸손하고 어떤 상황에서도 도전할 수 있는 사람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우리는 평생 파트너로 지내겠지만, 일상의 동반자, 아침마다 괴롭히는 아침 농담(그럴 리가 없죠(웃음)), 너의 조언"

 

"한번 보기만해도 이해해줄 수 있는 사람이 있다는 확신이 그리워질 것이 확실해"

 

"네가 어디를 가든 신이 너와 함께하고 너를 보호해 줄 것이 틀림없어! 수고했어, 형제여!" 라고 적으며 작별인사를 건넸다.

 

https://juventus-journal.com/archives/139680

Profile
title: 19-20 팔라스 콜라보아드레날린 Lv.62 / 191,631p

걱정말라구

 

댓글 2 건
프로필 이미지
2024-05-29

산드루가 유베생활동안 인터뷰를 한건인가 두건 본거같은데 실제로도 과묵하고 사려깊은 성격이군요.

실력도 조용해지지만 않았어도 참 좋았을텐데.. 아무튼 수고 많았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4-05-29

이야 다닐루 유베 막 왔을때 저 사진 보니깐 지금보다 엄청 젊긴 하네요 ㅎㅎ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24/25 시즌 일정 [4] title: 2006 이탈리아 골키퍼휘바메이플 24.07.14 221
공지 유베당사 디스코드 서버에 초대합니다 [16] 운영진 22.11.27 8217
화제글 [콜로인스타] 새 스폰서 루머 [16] title: 18-19 홈 키엘리니웅쩡꿍꽁 24.07.24 972
화제글 [가제타] 갈레누에 오퍼 예정인 유벤투스 [6]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4 486
화제글 [디마르지오] 토디보는 웨스트햄의 오퍼를 거절 [6]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5 272
화제글 [스키라] 본머스 후이센에 오퍼 [5]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4 506
화제글 [로마노] 유베는 아데예미측에 접촉함 [4]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5 296
171772 일반 칼라피오리는 끝났네용.. [2] new title: 01-09 파벨 네드베드wbs 24.07.25 372
171771 일반 [디마르지오] 토디보는 웨스트햄의 오퍼를 거절 [6] new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5 274
171770 일반 [로마노] 유베는 아데예미측에 접촉함 [4] new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5 298
171769 일반 후이센 바겐 세일! new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5 186
171768 일반 [로마노] 퇸 쿠프메이너스에 오퍼 예정 [1] new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5 293
171767 일반 [로마노] 소울레 이적 로마와 합의 완료 [3] new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5 268
171766 일반 [가제타] 갈레누에 오퍼 예정인 유벤투스 [6] update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4 487
171765 일반 후이센은 유베가 왜 판매하려는지 알겠네요 떡잎 [2] update 란자빠메 24.07.24 781
171764 일반 [디마르지오] 후이센은 더 좋은 오퍼 기다리는 중 [1]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4 410
171763 일반 [스키라] 본머스 후이센에 오퍼 [5]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4 506
171762 일반 갈레누 말고 페페, 콘세이상.... [3] title: 05-06 어웨이Lapo 24.07.24 530
171761 일반 [페둘라] 판매만 완료되면 바로 토디보 딜 마무리 [1]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4 659
171760 일반 [콜로인스타] 새 스폰서 루머 [16] updatefile title: 18-19 홈 키엘리니웅쩡꿍꽁 24.07.24 973
171759 일반 [알바네세] 소울레 이적 조건 [3]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3 1055
171758 일반 [아그레스티] 일디즈아직 10번 아니다 [5]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3 1434
171757 일반 페둘라 - 유베 윙어 영입 후보 [8]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3 1115
171756 일반 아침을 여는 유벤투스 소식 [3]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3 983
171755 일반 [마티아스포그-tmw] 조만간 새 스폰 발표 [12]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3 949
171754 일반 [디마르지오] 로마의 소울레에 대한 새로운 오퍼 [2]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2 521
171753 일반 [가제타] 모타의 트레이닝 세션에서 두각을 나... [8]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4.07.22 888
출석체크
아이콘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