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 조회 수 296
  • 댓글 수 2
  • 추천 수 8
2021년 1월 14일 14시 46분

어제는(도) 스테이크를 먹었습니다. 운동한 날(=고기 먹는 날)은 아닌데 이번에 구입한 고기질이 꽤 좋다보니 장기보관 하기만은 아까워 싱싱할 때 바로 먹어보려고요.

 

 

 

 

1610601917924-0.jpg

 

미국산 최고등급인 프라임급. 마감 할인가로 100g당 1,900원대에 구입할 수 있었어요. 두깨 2.5~3cm 가량으로 두 덩어리에 1.2kg입니다. 이것만으로도 적잖은 양이라 한 팩만 구입했는데 더 구입하지 못한 걸 지금 후회하고 있어요ㅋㅋ

 

 

 

 

1610601917924-1.jpg

 

한 덩어리만 척. 이것만 거진 600g 가량. 무려 1근 분량이죠.

비계 아랫쪽 살치살 상태가 조금 아쉽긴 하지만 윗쪽 등심 상단에 새우살도 있고. 제가 고를 때 당시 매대에서 가장 좋은 고기였어요.

 

 

참고로 같은 척아이롤(목등심)이라도 목에 가까운쪽이 질기고 등쪽에 가까울 수록 부드러운데. 살치살 비율이 높을 수록, 그리고 등심과 살치 사이의 널판근(사진에서 9시 방향 작은 거)이 작을 수록 좋은 부위예요.

 

 

 

 

1610601917924-2.jpg

 

팬에 올리기 전에 전자레인지에 양면 1분씩 돌려주었습니다.

고기 내부 온도를 미리 높이기 위함으로 이러면 조리 시간이 줄어들고 큰 덩어리 고기일 수록 더 쉽게 구울 수 있어요...라고 유튜브에서 배웠습니다ㅋㅋ

 

 

 

 

1610601917924-3.jpg

 

크리스피하게 잘 구워졌어요.

지방이 많긴 하지만 고기 자체가 많아서 배제하고 봐도 엄청난 양이에요.

 

 

 

 

1610601917924-5.jpg

 

원래 소금, 후추만으로 먹는 스타일이지만 오늘은 미리 염지해두지 못해서 평소랑 달리 소스도 만들어보았습니다.

스테이크 굽고 난 기름에 마요네즈(버터 대용), 굴 소스, 맛술, 설탕, 간마늘로 만들어 보았어요. 정식 레시피는 아니고 그냥 있는 걸로 대충 해보았는데 그럭저럭 잘 되었어요.

 

 

 

 

1610601917924-4.jpg

 

이날의 맥주로는 그롤쉬 필스너와 아담스 고스트쉽. 개인적으로 맛이 강한 IPA 계열은 입에 안 맛는데 최근에 만난 저 고스트쉽은 IPA 느낌 나면서도 크게 강하지 않아 요즘 애용하는 맥주입니다.

 

 

 

 

1610601917924-6.jpg

 

새우살 먼저. 부드러움이 최고예요.

 

 

 

 

1610601917924-7.jpg

 

미디움웰던의 등심 단면. 고기 위치에 따라 두깨가 달라 두꺼운 쪽에 맞추다보니 조금 오버쿡 되어버렸어요. 그래도 육질이 좋다보니 야들하게 좋습니다.

 

 

 

 

1610601917924-8.jpg

 

부드러운 것만 먹다보니 질긴 널판근이 외려 별미처럼 느껴지네요.

 

 

 

 

1610601917924-9.jpg

 

살치살 부위입니다. 척아이롤 고를 때 가장 이 부위의 분포도를 보고 고르다보니 가장 많이 먹게 되는 부위기도 하죠.

 

 

 

 

 

 

 

1610601917924-10.jpg

 

미디움 정도로 잘 조리 되었어요. 아직 한 덩어리 남았으니 다음에 할 때는 조금더 옅게 익혀봐야겠습니다ㅎ

 

Pro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Lv.35 / 27,063p
댓글 2 건
프로필 이미지
2021-01-14

저는 라면 물이나 올려야겠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1-01-14
사실 이거 먹고 저도 물 올렸습니다. 기승전라면 아니겠습니까ㅋㅋ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즐거운 롤 유베당사 클럽 모집합니다^^. [19] title: 19-20 홈 호날두7Ronaldo 20.01.29 0 1318
공지 FC JUVE 회원 모집합니다! [13] title: 95-96 어웨이 빅이어평창수 19.05.28 5 3211
공지 유베당사 아이콘샵 카탈로그 [40] title: 20-21 써드아케★ 18.01.19 32 4569
화제글 피온4) 엔진 바뀌고 좀 적응했나 싶었는데... [6] 코파는마트.. 21.01.19 0 315
화제글 역대 가장 눈 많이 온 1월 초순 [2]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20 1 102
54869 일반 역대 가장 눈 많이 온 1월 초순 [2] new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20 1 102
54868 게임 피온4) 엔진 바뀌고 좀 적응했나 싶었는데... [6] 코파는마트.. 21.01.19 0 315
54867 일반 임용 2차 시험이 끝났습니다! [23]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JuveClau.. 21.01.16 14 538
54866 일반 드디어 미루던 수술했네요! [10] file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1.01.16 16 483
54865 일반 뒤늦은 유벤투스 직관 후기 We go to ... [5] 22 21.01.15 20 445
54864 일반 쌓여있는 콩을 기부해 주세요 :3 [18] title: 11-12 알레산드로 델피에로수현 21.01.15 10 303
54863 일반 버즈 프로 사전예약 사은품 (추억소환) [17] 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15 2 330
54862 일반 뒤늦은 유벤투스 직관 후기 We go to ... [13] 22 21.01.14 23 475
» 일반 어제 먹은 거 [2] 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14 8 296
54860 일반 하든 결국 가는군요 [8] title: 18-19 홈 베나티아/카세레스Montero 21.01.14 1 316
54859 굿즈 혹시 아주리 이번 시즌 유니폼 구매하신 ... [4] file title: 유벤투스(2017~)위대한사랑.. 21.01.13 0 290
54858 일반 파스타가...죽었군요 ㅠㅠ [8] file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flightlo.. 21.01.12 2 872
54857 일반 코로나 때문에 직접 차린.. [6] file title: 95-96 어웨이 빅이어늑대씨 21.01.11 9 483
54856 일반 은근 쾌감 느끼는 거 [8] 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11 9 563
54855 일반 요즘 한위원님 목소리가 그립네요...ㅋㅋㅋ... [1] title: 감독 피를로11네디 21.01.11 0 253
54854 굿즈 13-14 어웨이 지급용 셔츠들 + a [23] file HUN11 21.01.09 11 331
54853 일반 쏘주가 땡기네요 [2] title: 18-19 써드 디발라굴라리비트.. 21.01.09 0 228
54852 일반 커피 말고 식곤증 해결하는 법 뭐가 있을... [13] title: 감독 피를로울투라 21.01.09 0 315
54851 일반 방어를 먹었읍니다 [8] 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07 11 464
54850 일반 오늘의 출근 복장 [6] file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1.01.07 3 482
출석체크
아이콘샵 유베당사 채팅 FC유베 모집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