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2월 28일 12시 56분

안녕하세요 저의집은 부모님과 삼형제 5식구이고요. 저는 가장 막내입니다.

이제 대학교에 진학하는 저의 위로 5살, 7살 차이가 나는 형들이 있습니다.

본론부터 이야기하면 작은형을 진짜.. 마음에 안들어요.

지가 하는 말이 다 맞는둘 알고, 부모님이나 다른 친가족들이 이야기해도 듣지도 않고 

자기가 군대면제를 받게다는니, 비제이를 한다는 둥 도통 말이 안되는 소리만 저한테 해대고 

저는 동생이니까 그냥 웃으면서 말이 되는 소리를 해라 이런식으로 말을 해주곤합니다.

정적 이런말은 아무한테도 못하고 저한테만 하고요.

자꾸 저한테 이런 말같지도 않은 소리를 하고 맨날 쳐 명령투로만 말하고, 방금 전 상황에서도 부모님이 형 잘못이라고 말해도

갑자기 저한테 욕을 짓거리질 않나.  진짜 이ㅅㄲ를 어떡하죠.

방금은 저도 그동안 참던게 터져서 싸우기는 했는데 말이죠.

작은형이 성격이 집에서 제일 더럽습니다.

큰형하고도 사이가 안좋고, 친척어른(좀 젊은 어른들을 말씀하는겁니다)하고도 사이가 안좋고.

덩치는 저희 셋다 학창시절부터 좀 많이 큰편이라서 주먹다짐은 하면 크게 벌어지는데 거의 안합니다.

작은형이랑 자주싸우는데 제가 약간 한번에 터지는 성격이라서 터지면 성질을 잘 못줄이거든요..

방금도 좀 몇가지 부시고 와서..

정리하자면 1. 작은형과의 관계 어떻게 해야하나 - 제가 타지역으로 대학을 가서 그러는데 그냥 평생 안보고 살까요.

2. 분노조절..

 

Profile
title: 14-15 피를로김루이지부폰 Lv.2 / 210p
댓글 13 건
프로필 이미지
2017-12-28
삼일만 버티시다가 술한잔 사달라고 하면서 나가서 이야기를 하는개 좋아보입니더
프로필 이미지
2017-12-28

술은 제가 빠른이라...흐흑

프로필 이미지
2017-12-28

그리고 대화가 지금 당장은 안될듯 싶습니다. 좀 기간을 두고 대화를 해볼생각이에요

프로필 이미지
2017-12-28
말이 안되는 소리(김루이지부폰님의 주관적 판단에 의하면)를 들어주는 몇 안되는 대상자 중 한분이신가보네요. 최대한도로 의사소통 채널을 차단하시는 편이 좋아보입니다. 학업을 핑계로 전화 문자 카톡 받지마시고, 학생이시니 타지역 대학 기숙사나 원룸 사시면서, 부모님 뵙고 가족들 전체 모임엔 참여하되 작은형분과의 마찰을 최대한 피하시구요. 다들 뵙고 친구들 만나러 나간다든지.. 대화해봐야 님 속만 터지고 해결되는건 없어보여요. 제 사견으로는 그 작은형님이 어떻게든 군대 꼭 다녀오시는게 최선인것같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7-12-28

부모님도 그러라고 하시긴 하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7-12-28

큰형이 작은형이랑 사이가 안좋긴해도 군대는 빨리 다녀오라고 조언을 해주곤 하는데 정작 본인이 계속 연기를 하니 답답할 노릇이긴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7-12-28
저는 5살 7살 차이나는 누나가 둘이 있습니다. 형제와 다른 남매지만 사이가 안좋아서 몇년동안 연락을 안했던 사람으로 얘기를 드리자면.. 나이를 먹으면 형제 밖에 없더군요. 물론 어린 나이에는 꼴보기도 싫고 짜증나고 그래서 연락도 안하고 남처럼 살고 싶어서 그렇게 했지만 그렇게 10년이 지나니 연락을 하게 되더라구요. 나이가 먹으니 누나들도 예전같이 그렇게 난리치지 않게되구요. 일단은 큰형 작은형과 같이 술한잔 하면서 얘기를 하자고 하세요. 그리고 화내고 그러시지 말고 차근차금 얘기를 하세요. 형에게 대놓고 뭐라하는게 아니라 내 입장은 이렇다라는 식으로.. 물론 그렇다고 바로 바뀌지는 않겠지만 타지역으로 대학가서 자주 못보고 그러면 시간이 해결해 줄겁니다. 그렇다도 연락 안하고 안보고 지낼 생각은 하지마세요. 저 처럼 후회 하실 수 있습니다. 결혼하고 애낳고 했는데 조카가 삼촌인 저를 제대로 모르는 상황까지 오니까 좀 그렇다라구요.
프로필 이미지
2017-12-28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조언 감사하드립니다.

부모님도 나중되면 형제밖에 없다는 말씀을 자주 하셨습니다. 우선 지금 당장은 대화하기 힘들것같아서 대학생활을 좀 하다가 이야기좀 해봐야될것같습니다.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7-12-29
남이면 맘에 안들경우 인연끊으면 되지만요.
형제관계니 함 들이받으세요.
는 농담이고,
진지하게 대화하는게 어떨까 싶네요.
진지한 대화는 술기운 빌리지 말고 맨정신으로 하는게 좋다고 봅니다.
사람은 얘기 안하면 몰라요.
프로필 이미지
2017-12-30

맨정신이라.. 술기운 빌리지 않는것도 고민해봐야겠네요 감사합니다

결국은 대화가 답인가봐요

프로필 이미지
2018-01-05
저의 예전 상황같아 참 그냥지나치질 못하겠네요... 저도 똑같이 형이랑 부모님이랑 갈등을 많이 겪었거든요 어렸을때부터 많이 맞기도했고...해서 운동을 참 많이했어요 더 이상 맞기싫어서.. 그때는 제가 180에 60키로 정도되는 말랑깽이였는데 수년을 운동하고 군대가서도 계속하고 나와서도 하니 어느새 팔둘레가 40이 넘고 몸무게도 90키로까지 육박했던적도 있었는데 결론적으로 대화가 안통하고 변화가 없어서 제가 선택한건 절 변화시켰습니다 한번치고박고 박터지게 밟으니까 다신 건드리지 않더라구요 물론 제 방법이 완전 옳다고는 생각하지않지만 글쓴이님처럼 그렇게 스트레스받고 참고 살아봤자 봐뀌는건 없더라구요 대화해서 당연히 변화가 있으면 좋겠지만 사람이 그렇게 쉽게 바뀌지는 않더군요 형님분은 제가 봤을때 자기가 아직 뭘 잘못하고 있는지조차 모르는 사람인거 같은데 대화를 한다고 크게 달라질건 없을거 같네요 현재 저는 형이랑 연끊은지 5년이 넘어가고 있는데 가끔 생각날땐 있는데 집안이 조용해져서 맘이 편하긴 하더라구요
프로필 이미지
2018-01-05
결론적으로 형님을 대화로 바꾸면 좋은데 너무 많은 시도는 글쓴이분한테 독만된다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몇번해보시고 안되면 연을 끊던 뭉게버리던 절대 참고 살지마세요 어차피 나이들면 그런 감정없어질만한 사람이면 알아서 없어집디다 사람이란 자기가 겪어보지못하고 그 상황을 직접 닥쳐보고 어떤 계기가 생겨야 변할수가 있는거 같아요 너무 조급하게 생각하지마시고 세상에 이런놈도 있구나 신경쓰지마시고 본인 발전에 더 힘쓰세요 본인이 변해야 더 좋은 결과가 생길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8-01-07

너무 긴답변 감사드립니다.

말씀해주신 답변들 전부 다시한번 생각해보도록하겠습니다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유베당사 아이콘을 소개합니다 [13] title: 90-95 로베르토 바지오아케★ 2018.01.19 12 136
공지 [트레이닝] 1/20 (토) 취소 [22] title: 90-95 로베르토 바지오아케★ 2018.01.10 0 459
공지 [친선전] 1/27 (토) vs FC David in ... [33] title: 90-95 로베르토 바지오아케★ 2017.12.22 5 890
공지 FC유베 회원 상시신청 [15] title: 97-98 홈풍사 2017.10.20 7 1002
공지 [롤]유베당사 클럽 회원 모집합니다. [23] unkn0wnu.. 2017.09.02 0 601
공지 톡게 글, 댓글 작성 시 포인트 2배 부여 [12] title: 95-96 어웨이 빅이어 델피에로아드레날린 2016.06.29 6 1157
화제글 요즘 몬헌이 이슈길래 플레이 구경하려고 ... [13] title: 97-98 100주년 써드sixic 2018.01.20 0 103
화제글 스킬볼 연습이 실제 경기에 도움이 될까요... [10] title: 01-09 파벨 네드베드PLOKIJU 2018.01.20 0 169
화제글 [Footy] 유벤투스 2018 레트로셔츠 [8] N0.11 2018.01.20 3 175
화제글 사진작가... 스왑주의! [4] title: 17-18 디발라FFAN 2018.01.20 5 191
화제글 FM + 피파 FTS18! [3] 지오반니트.. 2018.01.20 0 148
49932 일반 영화 1987 후기(약스포??) [11] title: 01-09 파벨 네드베드Kei 2017.12.30 1 255
49931 일반 [나눔] 오늘까지 사용 가능한 CGV 관람... [2] title: 13-14 어웨이가이버 2017.12.29 0 224
49930 일반 일병 간붐입니다 ㅋㅋ [14] title: 2006 이탈리아 골키퍼간지붐송 2017.12.29 0 193
49929 일반 베로나전 피시방에서볼라는데 [6] DybalaMa.. 2017.12.29 0 174
49928 일반 얼마전에 실축하면서... [12] title: 97-98 홈풍사 2017.12.29 0 294
49927 일반 저도 드디어 대학갑니다 ㅠㅠㅠ [34] title: 15-16 어웨이 모라타더욱더깊어.. 2017.12.29 2 436
49926 게임 블리자드 신작 너무 기대되군요!! [3] title: 02-03 골키퍼비노보의비.. 2017.12.28 0 283
49925 일반 라치오의 홈경기나 웸블리 구장 원정석 규... [5] Gabriel... 2017.12.28 0 96
» 일반 고민상담.. [13] title: 14-15 피를로김루이지부.. 2017.12.28 0 325
49923 게임 피온3 말년에,,,,,,,, [4] file a88**** 2017.12.28 0 358
49922 일반 십자인대 수술했습니다 [11] file title: 15-16 앤섬자켓 골드이아고 2017.12.28 2 257
49921 일반 딘 신곡 되게좋네요 [2] file title: 01-09 파벨 네드베드PLOKIJU 2017.12.27 0 273
49920 일반 토트넘팬분들...응원해드립니다! [5] title: 02-03 골키퍼비노보의비.. 2017.12.27 0 297
49919 일반 위대한 쇼맨 후기 입니다. [12] file Carpe 2017.12.26 0 248
49918 FC유베 [친선전] 1/6 (토) 친선전 in 대운장 [27] title: 90-95 로베르토 바지오아케★ 2017.12.26 2 659
49917 일반 잊을 수 없는 크리스마스 전야 [5] file N0.11 2017.12.26 15 372
49916 일반 위대한 쇼맨 보신분 계시나요?? [8] Carpe 2017.12.26 0 173
49915 일반 베로나경기도 중계해주네요 [1] NO33베르.. 2017.12.25 0 154
49914 일반 메리 크리스마스! [5] file Steen 2017.12.25 1 121
49913 일반 메리 크리스마스 [3] title: 2006 이탈리아 골키퍼간지붐송 2017.12.25 0 139
공동구매 FC유베 모집안내 마켓 아이콘샵 출석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