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TALIA10
  • 조회 수 1358
  • 댓글 수 8
  • 추천 수 27
2020년 12월 21일 15시 41분

최근 피를로 전술에 있어서 흥미로운 점을 발견하여 써봅니다. 전문성도 없고 더 디테일하게 검토할 시간도 없다보니 글이 허접한데 가볍게 읽어주시면 좋겠습니다.

 

이전 전술에 대한 소개는 지난 글들 참고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미 아시는 분들도 많은 것 같은데, 피를로 초기에는 역삼각형 3미들이라기 보다는 중앙을 2미들 형태로 구성했는데 최근 경기들에서는 역삼각형 3미들의 모습으로 경기가 운영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습니다. (경기마다 다르고 경기 중에서도 조금씩 바뀌긴 함) 

그래서 최근엔 공격시 3412 또는 3421 보다는 352에 더 가까운 모습입니다.

 

후방 꼭지점 역할은 1순위 아르투르, 2순위 벤탄쿠르의 순서로 2명이 수행하고 있습니다.  

아래 자료는 Lega Serie A 경기별 실제 포메이션 자료만 살펴봐도 달라진 점을 확인할 수 있죠

piyZFk8.jpg

 

 

최근 리그 경기인 2020년 12월 16일 아탈란타와의 홈경기를 다시 돌려보다가 흥미로운 점이 생겨서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아래 포메이션 그림은 일반적, 전형적 형태로 표기 되었고 실제의 미묘한 위치의 차이는 반영하지 않았습니다. 그점 감안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벤탄쿠르, 아르투르가 동시 출전했고 이 경우 위에 우선순위 설명했듯이 꼭지점은 아르투르가 맡았습니다. (다만 이 두명이 동시에 나올 경우에는 역삼각형 352와 2미들 형태가 수시로 전환되는 편이라 명확한 352라 보기는 어렵습니다.)

Uw5qIp6.jpg

 

 

아르투르가 부상으로 조기 교체되고 라비오가 투입되는데 이 때부터는 벤탄쿠르가 꼭지점 역할로 들어가게 됩니다. (라비오가 나올 경우에는 좀 더 전형적인 역삼각형 미드필더의 형태로 운영이 됩니다.)

 

WVfnY6I.jpg

 

 

여기까지는 흔한 유벤투스 경기 하나인데, 흥미로운 포인트는 75분 교체 이후였습니다.

스코어는 1대1 상황이었고, 키에사 대신 알렉스 산드루를 투입합니다.

 

그러면서 좌우 비대칭 방향이 바꼈습니다. 그전에는 RB였던 콰드라도가 공격시 RWB가 되었는데, 이제는 LB였던 알렉스 산드루가 공격시 LWB가 되고, 콰드라도는 수비시 4백 라인 형성을 하지 않게 됩니다. (본래 키에사 역할을 좌우 바꿔서 콰드라도가 수행하고 / 본래 콰드라도 역할을 좌우 바꿔서 알렉스 산드루가 수행)

 

그러면서 4백시 측면 수비, 3백시 센터백을 수행하던 다닐루가 비대칭 방향이 바뀜에 따라 왼쪽에서 오른족으로 이동합니다.

이전 경기들 사례에 비추어 보면, 스타팅 전술이 LB이 비대칭일 경우 [더 리흐트-보누치]로 출전했기에, 이번 비대칭 방향 변화로 둘 위치도 바꿔야겠지만, 경기 중 센터백 위치 변화는 부담스러웠는지 이 둘은 바꾸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공격시 [보누치-더 리흐트-다닐루] 이렇게 더 리흐트가 중앙에 위치한 형태가 나왔습니다.

 

bGdVR76.jpg

 

그런데 다른 특이점은 맥케니와 라비오의 위치도 교환시켰습니다.

미드필더같은 경우는 위치를 안 바꾸고 수비시: [라비오-벤탄쿠르-맥케니-콰드라도], 공격시: [알렉스 산드루-라비오-벤탄쿠르-맥케니-콰드라도]를 유지해도 될 법 한데 말이죠.

 

추측해보면 몇가지 이유가 있었겠죠.

- 442 라인 형성시 측면에 맥케니, 중앙 2미들에 라비오와 벤탄쿠르를 위치하도록 하기 위함

- 마찬가지로 공격시에도 예전에 비해 [역삼각형 3미들 형태]로 운영되긴 하지만, 경기 상황에 따라 그러한 형태와 [2중미 + 더 공격적으로 움직이는 1명 형태 (맥케니)]의 유기적 변화를 위함

- 전술 변화로 오른쪽 콰드라도는 윗선에 계속 머물게 되었고, 왼쪽의 알렉스 산드루의 경우 수비와 공격시 이동 폭이 커지면서 측면 공격에 부담이 커지기 때문에 그것을 보조하기 위함

 

 

헷갈리실까봐 교체 전후를 단순화 시켜서 비교해 보았습니다.

 

[442로 표기시]

Z0qvDLQ.png

--------------------------------------------------------------

[352로 표기시]

QXX5DjT.png

 

 

 

실제 경기 영상 캡쳐인데, 보시면 선수 교체에 따라 선수의 위치 이동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콰드라도: RB->RM / 다닐루: LB->RB / 맥케니<->라비오 등)

19KH8E4.jpg

 

CxVz5WD.jpg

 

 

여담으로 위에 소개했듯이 비대칭 변화로 다닐루가 오른쪽으로 가면서 3백 형성시 더 리흐트가 가운데에 위치한 드문 형태가 나오기도 했습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벤탄쿠르가 더 밑으로 내려와 빌드업을 돕는 모습이었습니다.

YWvGsF1.jpg

 

 

반시즌 정도 피를로 경기를 보면 본인의 비대칭 전술에 확고한 소신이 있는 것은 분명합니다.

특히나 아탈란타 경기를 통해 경기 중 선수 교체에 따라 비대칭 방향을 바꾸고 그 와중에 미드필더 위치까지 바꾸는 것을 보면 그 소신이 보통이 아님은 확실하죠.

그래도 세부적으로 보면 미드필더 운영 방식 변화 등 조금의 수정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상황 여유가 있으면 교체 등을 통해 좌르나, 우에사를 기용한 일반적 형태의 442도 간간히 보이고 있는데, 현 시점에서 플랜 B로 생각은 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 향후 그 비중이 얼마나 달라질리는 지켜봐야할 것 같습니다.

 

여튼 피를로 감독 머리 속에는 미드필더 개개인에 따라 역할 배분이 명확한 것 같습니다.

- 꼭지점: 아르투르, 벤탄쿠르

- 중앙 2미들: 아르투르, 벤탄쿠르, 라비오 + 가끔 맥케니

- 메짤라: 라비오, 맥케니, 램지 + 가끔 벤탄쿠르

- 측면,중앙 (또는 2선, 3선) 오가는 선수: 램지, 쿨루세브스키, 맥케니

 

 

사족인데 이것이 옳은 방향인가는 평가하지 않겠습니다. 개인적으로 어떤 전술이냐보다 중요한 것은 완성도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이전 글들에서 언급했듯이 현재로는 공격, 수비 양쪽에서 모두 불안불안한 측면들이 꽤 있는데, 부임한지 얼마 되지 않은 완성도를 올리는 시기니깐요. 더군다나 생초짜 감독이기도 하구요. 완성도 올리는게 늦어져서 좋은 결과를 못낼 수도 있고, 잘 이뤄져서 좋은 결과를 얻을 수도 있겠습니다. 스쿼드 자체로만 놓고 보면 단연 이탈리아 내에서는 최고인 것 같긴 합니다. 

Profile
ITALIA10 Lv.31 / 12,581p
댓글 8 건
프로필 이미지
2020-12-21
어디에나 설수 있는 매케니... 그는 대체...
이 글이 허접하다고요?? 추천추천
프로필 이미지
2020-12-21

아르투르 멕케니

벤탄쿠르

이렇게 3미들도 보고싶네요 

주문역할이 많지만. 색채를 드러내면 상당히 강한 축구가 될수도 있겠네용
프로필 이미지
2020-12-21
붚!
1
말씀대로 피를로는 좌우의 전환은 할지언정 비대칭442에 확고한 믿음이 있고, 3백 중 측면에 서는 선수로 다닐루를 매우 신뢰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또 이탈리안 감독답게 밸런스를 매우 중요시하는 것 같은데, 이 때문에 콰도 역할로 키에사나 베르나를 쓰지 않는 것 같아요. 즉, 우 키에사 좌 베르나는 선발로는 보기 어려울 것 같네요
프로필 이미지
2020-12-21

상황 여유있을 때 교체로는 간간히 좌르나 우에사 형태의 일반적 442를 선보이고 있어서, 감독 본인도 현재 플랜 B 정도로는 인식을 하고 있는 것 같긴 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0-12-21

대신 그 변형을 오가는 과정에서 역습을 너무 쉽게 허용해주는 감이 있어요 역습 당시 역발이라는 문제 때문에 한번 접어주는 시간이 아쉬운 경우도 꽤 보였죠. 약팀 상대로는 가두고 패는게 가능해보이지만 사실 골을 만드는 모습에 있어서 정확한 크로스는 거의 없는 모습이죠. 또 우리와 비슷한 강팀, 압박이 강한 팀을 만났을 경우 약해지는 모습은 바꿔나가야 될 모습이라고 보입니다.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20-12-22
와 정말 흥미롭게 잘읽었습니다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유벤투스 공식 팬클럽에 가입하세요 [10] title: 20-21 써드아케 20.11.02 2354
공지 2020/21 시즌 일정(~29R) [8] title: 2006 이탈리아 골키퍼자일리바 20.09.02 14162
화제글 그래도 전 피를로 아주 만족합니다 [25] title: 감독 피를로하느 21.01.24 1511
화제글 어제 암 걸릴뻔 했던 장면들 [23] 챔스의신 21.01.26 1218
화제글 유벤투스가 원래 이렇게 꾸역승으로 먹고... [22] 유일신호날.. 21.01.24 1349
화제글 데미랄 출전시간 [19] 닐멘은대체.. 21.01.25 821
화제글 ㅋㅋ매케니ㅋㅋㅋ [13] title: 18-19 홈 키엘리니웅쩡꿍 21.01.25 1034
132177 부폰이 큰경기 선발로 나올까요?? [11] 짱아치맛 20.12.22 794
132176 (오피셜) 팬포럼에서 상 받은 호날두 [2] file title: 18-19 앤섬 자켓간지붐송 20.12.22 796
132175 도박 한번 걸어봐?' 유벤투스, 디발라 대... [23] 10DELPI.. 20.12.22 1441
132174 파르마전이 개막전과 달랐던 점 (클루셉스키... [6] 코파는마트.. 20.12.22 855
132173 이번 경기로 호날두가 깰 수 있는 기록 [10] title: 20-21 홈물개천국 20.12.22 901
132172 아스날 강등되면..이런 얘기있던데.. [18] file title: 18-19 홈 키엘리니웅쩡꿍 20.12.22 1274
132171 2020년 가장 많이 피치 위에 있었던 선수... [6] file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치츄투르 20.12.22 1020
132170 피렌체전 컨퍼런스 [4] file title: 2006 이탈리아 골키퍼콘티나싸의.. 20.12.22 1609
132169 오랜만에 18-19 아틀레티코전 홈경기 하이라... [8] title: 유벤투스(2017~)유베망명자 20.12.21 1203
132168 우리팀 최근 미국쪽 자원많이 노리는듯한데 [12] 맨들매끈키.. 20.12.21 1244
132167 소sick [3] title: 세월호 5주기로제 20.12.21 1391
132166 호날두 골든풋 수상 [4] file title: 세월호 5주기로제 20.12.21 1149
132165 피를로 축구는 보는맛이 확실히 있죠 [11] title: 02-03 어웨이 네드베드유벤투스마.. 20.12.21 1499
132164 현재 유럽 5대 리그 무패 팀 [6] file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치츄투르 20.12.21 1510
132163 SO식 [12] title: 세월호 5주기로제 20.12.21 1187
» 최근 피를로 전술 변화 및 흥미로운 점 ... [8] ITALIA.. 20.12.21 1358
132161 17년전 오늘 [6] file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치츄투르 20.12.21 1006
132160 이번 시즌 세리에 A 호날두의 기록 [3] file 이발두 20.12.21 1037
132159 최근 경기 보면 모라타 너무 얻어터지는듯... [12] title: 18-19 홈 키엘리니웅쩡꿍 20.12.21 1507
132158 아침을 여는 유벤투스 소식 [8] file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베.. 20.12.21 1696
출석체크
아이콘샵 유베당사 채팅 FC유베 모집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