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itle: 02-03 홈울투라
  • 조회 수 1192
  • 댓글 수 21
  • 추천 수 3
2019년 1월 9일 10시 55분
감독님이 피야니치가 메짤라로서 매력이 없어서 점차 후방으로 기용하게 된 건 아니었습니다.

피야니치 입단 첫 해, 분명 전방에서 좋은 공격작업을 펼쳤던 것은 분명합니다. 다만 파트너인 우측 메짤라가 유사한 특성 - 볼을 달고 움직이기 보다는 문전 쇄도를 즐기는 - 을 지닌 케디라였고, 후방에는 믿음직스럽지 못한 에르나네스 혹은 레미나가 서는 바람에 피야니치의 진면목을 다 보여주지 못했었죠.

로마에서의 피야니치는, 다소 투박하더라도 온 더 볼 역량이 있는 나잉골란과 수비력 좋은 케이타 등과 짝을 이뤘고, 유베와는 달리 투톱이 아닌 쓰리톱이였기에 피야니치가 직접 볼을 몰고 다닐 필요는 없었습니다. 간결하게 로빙 패스를 찔러주거나 박스로 침투해 득점 혹은 도움을 주는 역할을 많이 했죠.

하지만 유베와 로마의 스타일은 많은 부분에서 달랐고 포그바의 이적과 마르키시오의 장기부상에 따른 미드필더진의 개편도 있었던 바람에 '필요에 의해서' 점점 수비형 미드필더화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Profile
title: 02-03 홈울투라 Lv.44 / 65,149p

l'amore e'ceko

댓글 21 건
프로필 이미지
KloseBest
2019-01-09
호우!
1
피야니치 영입 됐을 때 포그바와 많은 시너지를 낼 수 있다고 생각해서 기대 많이 했었는데, 포그바가 이탈하고 마르키시오가 장기부상 이후 폼이 하락하고 케디라 역시 폼이 많이 하락해서 그런지, 피야니치에게 많은 짐이 지어지게 됐죠

다만 16-17시즌에는 보누치랑 알베스가 빌드업에 능한 선수들이었기 때문에 피야니치가 가진 약점이 두드러지지 않았다면 지난 시즌부터는 피야니치가 가진 고질적인 약점인 탈압박이 두드러졌다고 봅니다, 로마에서도 탈압박 얘기는 조금씩 나왔었죠

피야니치를 레지스타로 쓰면서 피야니치의 장점이 많이 죽었다고 생각하는게 예전과 같이 날카로운 패스를 잘 안 하고 안정적으로 경기를 운영하는데 예전에 피야니치가 보여줬던 날카로웠던 모습이 많이 사라졌다고 봐서 레지스타로 뛰는건 피야니치에게 있어서는 손해라는 생각이 많이 들더라고요

현재 유베 미드필더들이 비슷한 유형들이 많고 탈압박과 전진능력이 좋은 미드필더가 없는 상황이라 미드진 분업화가 잘 되어있지 않은 상태인데 추가적인 미드영입과 미드필더진의 분업화가 잘 이뤄진다면 피야니치가 좋았던 중앙미드필더 자리에 기용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title: 코파 우승 기념 아이콘 1RumbleBest
2019-01-09
호우!
1
저도 피야니치 많이 생각해봤는 데, 이과인의 나비효과라고 전 결론내렸어요. 만능형 이과인과 디발라가 공존하기 어려우니 디발라가 내려와서 플레이하고 피야니치가 디발라보다 밑에서 플레이하고 감독은 아예 레지스타로 보직 바꿔버린 거고요.

저는 선수 기용에서 가장 중요한 게 선수의 활용 공간이 겹치지 않기라고 생각합니다. 생각해보면 이과인 디발라 피야니치가 도미노처럼 겹쳐있어서 이걸 감독이 분산해준 거라고 생각해요. 그래서 100을 활용 못 하고 선수의 80만 활용하게 되는 악순환이 계속 됐다고 봐요.

이과인은 나갔지만 호날두 영입으로 다른 방식으로 디발라랑 동선이 겹치게 되고, 그 결과 디발라는 지금 우측으로 치우치게 뛰게 된 거죠. 우선 순위로 보자면 호날두 디발라 피야니치라고 봐서 호날두존 살려주고 디발라는 남는 오른쪽을 점유하고 피야니치는 후방을 점유하는 게 맞다고 봐요.

피야니치 메짤라는 안 겹치지 않냐? 라고 반문하실 수 있는 데, 지금 수미 자리를 대체할 자원 자체가 없어요. 잔을 기대해봤는 데 거하게 망했고요. 그래서 저는 바렐라나 토날리 같은 스타일로 피야니치 부담을 줄여줘야 알감독이 피야니치를 올릴 여유가 생길 것 같아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그렇군요 ... 자의적이긴보단 주변환경에 의한것이기에 더욱 안타깝네요 .. 그래도 후방빌드업에ㅜ대한 분업화는 이루어져서 조금이라도 보와 나눴으면 합니다 피아니치가 너무 수비진영까지 내려오면 무게중심축이 밑으로 너무 내려앉게 되고 중앙에서 그나마 되는 패스도 실종되기에 보가 조금만 나눠준다면 피아니치가 보다 편한 환경에서 패스뿌릴수 있다 생각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저도 CR7님 글을 보았는데, 말씀대로 분업화가 지금보다 더 잘 이뤄져야 하는 건 맞습니다.

사실 피를로의 방출 이후 레지스타 역할은 마르키시오가 전담했는데, 마르키시오는 활동량과 안전한 볼 키핑 능력으로 경기 운영은 좋았으나 전방으로 볼을 전개하는 역할은 보누치가 더 많이 수행했었거든요. 수비도 두텁고 빌드업도 괜찮은, 지금 생각해보면 좋은 역할분담이었습니다.

말씀하신 무게중심축은 유베의 전통, 그리고 알레그리의 성향에 기인한다고 봅니다. 조금더 과감하게 라인을 올리고 리스크는 어느정도 감수할 필요가 있지만 피야니치의 볼 키핑력, 수비수들의 주력 등등을 감안한 판단이기도 한 것 같아 어느것이 옳다고 보긴 어렵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의견 감사합니다람쥐 제가 말한 무게중심에 축이라는게 주저앉는 유베의 전통 팀컬러로 말씀드린게 아니라 피아니치가 너무 내려오니 중원에 빌드업이 전혀되질 않아 선수들 또한 내려와서 받게 되고 그로인해 수비로 움직임이 쏠린다는 생각이였습니다 어쨋든 좋은의견 감사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호우!
1
피야니치 영입 됐을 때 포그바와 많은 시너지를 낼 수 있다고 생각해서 기대 많이 했었는데, 포그바가 이탈하고 마르키시오가 장기부상 이후 폼이 하락하고 케디라 역시 폼이 많이 하락해서 그런지, 피야니치에게 많은 짐이 지어지게 됐죠

다만 16-17시즌에는 보누치랑 알베스가 빌드업에 능한 선수들이었기 때문에 피야니치가 가진 약점이 두드러지지 않았다면 지난 시즌부터는 피야니치가 가진 고질적인 약점인 탈압박이 두드러졌다고 봅니다, 로마에서도 탈압박 얘기는 조금씩 나왔었죠

피야니치를 레지스타로 쓰면서 피야니치의 장점이 많이 죽었다고 생각하는게 예전과 같이 날카로운 패스를 잘 안 하고 안정적으로 경기를 운영하는데 예전에 피야니치가 보여줬던 날카로웠던 모습이 많이 사라졌다고 봐서 레지스타로 뛰는건 피야니치에게 있어서는 손해라는 생각이 많이 들더라고요

현재 유베 미드필더들이 비슷한 유형들이 많고 탈압박과 전진능력이 좋은 미드필더가 없는 상황이라 미드진 분업화가 잘 되어있지 않은 상태인데 추가적인 미드영입과 미드필더진의 분업화가 잘 이뤄진다면 피야니치가 좋았던 중앙미드필더 자리에 기용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공감합니다 로마시절 포그바랑 세리에 최다도움이던데 참 아쉽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말씀대로 피야니치의 특징과 장점을 살리기에 여건이 좋지 못했었고, 그럼에도 알레그리가 최대한 차선을 찾기 위해 노력해왔던 것 같습니다.

사실 영입 당시 가장 바라던 위치는 4-3-1-2 전형의 꼭짓점이었거든요. 포그바가 볼 전개를 도맡아서 하고, 마르키시오가 후방을 지키고, 피야니치는 말그대로 공격만 하면 되는. 현재 완전히 다른 역할을 수행하고 있어서 참 웃픕니다 ㅋㅋ

알레그리가 요즘은 가끔 엔레잔을 중앙에 두고 피아니치를 우측으로 빼기도 하더군요.

 

엠레잔 폼이 빨리 올라와주고, 피아니치랑 경기 중에 교대로 자리를 바꿔가며 플레이할 수 있다면 지금보다는 미드필더 여건이 조금 나아질 것 같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이과인 영입되면서 만두키치 이과인 디발라 케디라 피야니치 다 쓰려다 보니 피야니치 디발라가 희생 많이 했죠. 16-17초반엔 디발라 월클되는 줄 알았는 데 갑자기 포메이션은 4231이지만 경기보면 디발라ㅡ케디라ㅡ피야니치(feat. 윙주키치)가 3미들처럼 뛰는 게 참 변태 축구 그 자체..
그때 포그바 남고 이과인 영입 안 했으몬,
ㅡㅡㅡ만ㅡ디ㅡㅡㅡ
ㅡㅡㅡㅡ피ㅡㅡㅡㅡ
ㅡㅡㅡ포ㅡ케ㅡㅡㅡ
ㅡㅡㅡㅡ맑ㅡㅡㅡㅡ
개쎄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내려오고 창의적인 패스나 킬러패스가 많이 줄긴 했죠 현재 미드필더는 각자가 못한다기보다 조합 자체가 별로인것 같습니다. 분명 해법이 있을거라고 생각해요 ㅠ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맞아요. 조합이 좋지 못하다보니 제 실력을 발휘하기도 힘들죠 ㅠㅠ...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호우!
1
저도 피야니치 많이 생각해봤는 데, 이과인의 나비효과라고 전 결론내렸어요. 만능형 이과인과 디발라가 공존하기 어려우니 디발라가 내려와서 플레이하고 피야니치가 디발라보다 밑에서 플레이하고 감독은 아예 레지스타로 보직 바꿔버린 거고요.

저는 선수 기용에서 가장 중요한 게 선수의 활용 공간이 겹치지 않기라고 생각합니다. 생각해보면 이과인 디발라 피야니치가 도미노처럼 겹쳐있어서 이걸 감독이 분산해준 거라고 생각해요. 그래서 100을 활용 못 하고 선수의 80만 활용하게 되는 악순환이 계속 됐다고 봐요.

이과인은 나갔지만 호날두 영입으로 다른 방식으로 디발라랑 동선이 겹치게 되고, 그 결과 디발라는 지금 우측으로 치우치게 뛰게 된 거죠. 우선 순위로 보자면 호날두 디발라 피야니치라고 봐서 호날두존 살려주고 디발라는 남는 오른쪽을 점유하고 피야니치는 후방을 점유하는 게 맞다고 봐요.

피야니치 메짤라는 안 겹치지 않냐? 라고 반문하실 수 있는 데, 지금 수미 자리를 대체할 자원 자체가 없어요. 잔을 기대해봤는 데 거하게 망했고요. 그래서 저는 바렐라나 토날리 같은 스타일로 피야니치 부담을 줄여줘야 알감독이 피야니치를 올릴 여유가 생길 것 같아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22222이거같아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요즘 까이는 타겟 0순위인 거 같아 맘 아프네요ㅜㅜ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중원 핵심 선수임이 분명한데 중원도 고구마고 선수 본인도 많이 지친거같네요

 

어느정도 휴식 기간이 있었으니 다음 경기부터 잘할거라고 믿습니다.

 

날두 만주키치가 있는한, 피아니치의 킥 능력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보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저는 점점 수미화된 게 아니라 피야니치가 오자마자 수미로 끼워넣어야 하는 환경이었던 거로 기억해요 아예 투톱 앞 공미 말고는 높은 위치에서 뛴 적이 없었어요
1) 맑 십자인대 나가서 거의 12월인가에 돌아옴 - 만족스런 폼 안 나옴

2) 레미나 수미는 알감독 만족할 만한 결과가 안 나옴

아 에르나네스 전반기에 있긴 했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저도 이 시기가 결정적이었다고 보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우리팀 사정밖에 몰라서 그럴 수도 있지만 선수 조합이 너무 안타까워요. ㅠㅠ 미들진 좋았던 시절은 공격진이 상대적으로 아쉬웠고 지금은 미들진이 조금 아쉽다고 느껴지는 게.. 포그바 같은 유형의 선수가 온다면 확실히 업그레이드 될 거 같아요. 분명 다 클래스가 있는 선수들인데 상성의 문제라고 해야 될까요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정말 잘 어울리는 옷 입고 있었는데 그 위에 다른 옷 입힌 거라고 보여져요. 

이미 높은위치에서 잘했다는게 증명되고도 남았었죠...

프로필 이미지
2019-01-09
재능낭비... 레지스타 자린 영 아닌거같음..
프로필 이미지
2019-01-10
우리팀 오기 전엔 전진플레이, 침투플레이도 많이 하고 패스도 전방, 후방가릴것없이 잘 뿌렸지요. 우리팀 미들이 부실하다보니 할일이 많아졌고 알레그리 감독님이 맡은 임무에 대한 교통정리를 통해 지금 피아니지가 정착하게 된건데 문제는 피아니치가 지금 자리에 잘 안맞느냐는 점..
이적 초보다 탈압박 부분에서 더 안정감이 생겼기 때문에 메짤라로 올리는 게 더 낫지 않겠나 싶어요. 디발라에 피아니치를 올려붙이면 훨씬 창의적인 플레이가 나올 것 같습니다. 피아니치같이 수비력이나 강한 전방압박에 취약한 선수들은 오히려 6번자리가 더 위험하다봅니다. 실수 한번에 바로 수비라인이 위기에 직면하게 되는지라..왼쪽 메짤라에 두고 수비력좋은 산드로, 만주키치 도움을 받는 식으로 해나가도 성공적일 것 같네요,
프로필 이미지
title: 15-16 포그바DOG
2019-01-16
어쩔수 없게라기엔... 케디라 재계약도 그렇고. 피아니치를 위로 올리기위한 영입의지가 별로 없어보입니다 ㅜ 지금이 알감독은 맞는 옷이라고 생각하시는듯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18/2019 시즌 일정(33R까지) [42] title: 2006 이탈리아 골키퍼자일리바 18.07.26 19323
화제글 올시즌 리오넬 메시의 스탯 [28] JuveJuve.. 19.03.22 1062
화제글 타팀 표현 토의 [26] title: 18-19 앤섬 자켓아케 19.03.22 1122
화제글 우리도 서둘렀으면 좋겠습니다 [26] title: 18-19 홈 베르나르데스키Bernard.. 19.03.22 772
화제글 소식 [25] title: 18-19 3선 트랙탑로제 19.03.22 1131
화제글 디발라 : 나의 희생을 알아주시오 팬들 [22] title: 18-19 앤섬 자켓아케 19.03.23 1475
102899 후스코어드 기준 팀 평점 상위 10명. [1]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디발라. 19.01.09 794
102898 부폰 “울트라스로 있을 때 마약 해봤어” [5] file title: 18-19 홈 디발라알레우동 19.01.09 1387
102897 약속의 시간이 다가옵니다. [1]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디발라. 19.01.09 776
» 피야니치 운용에 대한 오해가 있는게 [21] title: 02-03 홈울투라 19.01.09 1192
102895 [알프레도 페둘라]월요일 저녁에 라마다니... [2] title: 18-19 홈 베르나르데스키Bernard.. 19.01.09 1047
102894 곤살로 이과인 [20] title: 18-19 3선 트랙탑로제 19.01.09 1572
102893 흥민이 아직 아샨컵 뛰러 안갔군요 [1] title: 18-19 홈 키엘리니Shining.. 19.01.09 467
102892 피아니치에 대한 고찰 [9] title: 18-19 어웨이 호날두CR7JUV 19.01.09 858
102891 포그바가 좋은일했네요 [8] title: 2006 이탈리아 홈콘티나싸의.. 19.01.09 1522
102890 중위권 에이스가 유베에 와서 잘 할까요?... [30] 란자빠메 19.01.08 1743
102889 전반기라 그런가 요즘 좀 갑갑한면이 많네... [3] 띵장알레옹 19.01.08 378
102888 PSG가 데용 놓치고 램지 영입에 적극적으... [22] Klose 19.01.08 1051
102887 칸셀루 [9] title: 18-19 3선 트랙탑로제 19.01.08 866
102886 유벤투스는 계속 포그백을 고려중인 것 같... [7]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네.. 19.01.08 1120
102885 뜬금없이 [포]가 그립네요 [16] title: 96-01 지네딘 지단Aouar 19.01.08 725
102884 근데 우리팀 후반기에는 호우형 긴팔 나온... [1] plz)알레-.. 19.01.08 706
102883 유베 소매(어깨) 스폰서 추진중 [5] title: 18-19 앤섬 자켓아케 19.01.08 1206
102882 [스카이스포츠 속보]첼시, 바렐라&파레데... [23] title: 18-19 홈 베르나르데스키Bernard.. 19.01.08 1169
102881 페레이라 요즘 어떤가요? [7] title: 11-12 알레산드로 델피에로Alessand.. 19.01.08 690
102880 소식 [4] title: 18-19 3선 트랙탑로제 19.01.08 901
FC유베 모집안내 마켓 아이콘샵 출석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