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itle: 18-19 홈 벤탄쿠르치맥
  • 조회 수 1663
  • 댓글 수 5
  • 추천 수 12
2018년 12월 3일 01시 36분

Rodrigo_Bentancur_esultanza_Juventus.jpg.png

 

Author: Simone Golia

 

세리에 A 14라운드 피오렌티나전까지 12경기 선발에 2득점. 작년 이맘때엔 오직 8경기에 출전했다. 그는 이를 자신의 어머니 마리에게 매번 바치는데, 그가 조숙한 이유는 4세의 나이에 어머니를 여의었기 때문. 그리고 이탈리아에선 부폰의 환영이, 러시아에서는 호날두와의 뜻밖의 조우가 있었다. 그는 바로 벤탄쿠르로, 알레그리의 예견이 현실이 되어가는 중이다.

 

"우린 절대 포기하지 말아야 한다"는 그가 항상 외치는 말이었으며, 이 문장은 어려움 속에서 반복되면서 점점 강해져왔다. 보카의 선수로서 산 로렌초와의 경기에서 팀을 패배로 이끌 수도 있었던 백패스 후에도 이 문장은 있었다. 약 일년 전 알레그리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시즌 놀라움을 줄 것이다." 조금 늦긴 했지만, 알레그리 말이 맞았다. 그는 바로 벤탄쿠르로 피오렌티나전까지 15경기 출전 중 12경기를 선발로 나왔다. 작년 이 시점에 그는 8경기에 나왔을 뿐이다. 12월 기록은 진작 넘었다.

 

엠레 잔과 케디라에겐 육체적으로 문제가 조금 있었다. 그리고 피아니치는 알레그리의 농담에 의하면 '조금 과열된 상태'라 휴식을 부여받았다. 중원의 열쇠는 다른 팀 동료-마투이디와 콰드라도보다 열살이나 어린 97년생 소년에게 넘겨졌다. 몇 번의 경기가 지나고서 이제 더 고통받지 않는다. 4만명 가까이 모인 피오렌티나의 스타디오 아르테미오 프란키에서조차 득점을 성공시켰다. 한편, 이를 축할할 또다른 장소는 토리노다. 피오렌티나 공격진의 쥐세페 로시는 유벤투스를 이길 줄 아는 선수였다. 그와 달리 피올리는 유벤투스와 알레그리 상대로 17경기 중 14경기에서 패배했다. 피오렌티나는 홈 팬들 앞에서 오늘 밤 전까진 리그 최고의 수비를 보여주며 한 번도 패배하지 않았다. 하지만 유베는 해냈다: 그들을 물리치고, 기록을 앗아갔다.

 

호날두는 전반 삼십분 경기장을 가르며 여기에 기여했다. 페쩰라는 호날두에 낚여 따라갔고, 벤탄쿠르는 이에 따라 생긴 비올라 수비진의 구멍을 이용했다. 그는 디발라와의 원투패스를 마무리짓고 왼발로 라퐁을 뚫어냈다. 우디네세전에 이은 시즌 두 번째 득점이었다. 아마 이 득점은 항상 그렇듯 같은 사람에게 헌정되었을 것이다: 바로 자신의 등번호 30번 선택의 이유인(어머니 생일) 어머니 마리. 그의 팔 문신에 천사의 모습으로 남아있는 마리는 벤탄쿠르가 4살일 때 세상을 떠났다. 어린 아이에게는 매우 큰 일이었고 그는 조숙한 성격을 지니게 되었다. 이후 벤탄쿠르는 테베즈가 보카로 복귀한 날 밤 봄보네라(보카 주니어스 홈구장)에서 첫 경기를 치렀다. 킬메스의 아드리안 시포를 상대로 보인 개인기는 사람들로 하여금 리켈메를 떠올리게 했다.

 

벤탄쿠르는 9살 때 유스 구단 문제로 어린 선수를 찾고 있던 구단 페냐롤의 전단을 하나 보았다. 그는 여러번 생각하지 않고 바로 아버지와 형제와 함께 입단을 시작하였다. 이는 받아들여졌고, 그는 페냐롤에서 삼년을 보냈다. 이후 보카로 갔고 최종적으로 유벤투스로 이적했다. 여기서 벤탄쿠르는 훈련으로 5파운드의 근육량을 늘렸고, 작년 11월 피오렌티나전에서 첫 풀타임 선발 출전하였다. 그 이후로 시간은 지났다. 현재 그는 비안코네리 유니폼을 입고 43경기를 뛰었고 100경기를 넘기는 건 시간문제로 보인다.

 

유베 이적 첫날 스포츠 센터에서 "Ciao Rodrigo"라는 정말 단순한 인사로 벤탄쿠르를 환영해주었던 부폰은 파리에서도 그의 활약을 칭찬했다. 벤탄쿠르는 몇달 뒤 호날두로부터 같은 말이지만 아마 다른 언어로 인사를 들었을 것이다. 소치에서 열린 월드컵 우루과이-포르투갈 전에서 우루과이 감독 타바레스를 따르는 이 어린 선수는 CR7을 지워버렸다. 호날두로서는 많이 아쉬웠겠지만, 락커룸에서는 둘 사이에 친근한 인사가 있었다. 누가 과연 그 두 선수가 같은 팀에서 뛰게 될 줄 상상이나 했겠는가. 하지만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고, 벤탄쿠르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동시에 그는 무쌍 찍는 유베의 전진을 담당한다. 요즘 선수단에서 이런 쉽지 않은 일을 맡을 수 있는 몇 안되는 선수이다. 어쩌면 언젠가 어린 선수에게 간단한 인사로 놀래키는 사람이 그가 될지도 모르지.

 

https://gianlucadimarzio.com/it/fiorentina-juventus-serie-a-bentancur-storia

 

의역 있습니다

잘못된 점은 댓글로 알려주세요

Profile
title: 18-19 홈 벤탄쿠르치맥 Lv.13 / 1,977p
댓글 5 건
프로필 이미지
2018-12-03
더 크자
프로필 이미지
2018-12-03
최소 포그바
무럭 무럭 자라자
프로필 이미지
2018-12-03
8번후계자...
프로필 이미지
2018-12-03
땅굴이ㅜㅜ실수도 가끔 있지만 다치지않고 계속 잘뛰어 주는것만으로도 넘 고마운 선수 ㅋㅋ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18/2019 시즌 일정(남은 일정 - 임시) [4] title: 2006 이탈리아 골키퍼자일리바 19.05.04 1529
화제글 소식 [35] title: 세월호 5주기로제 19.05.19 1717
화제글 스카이 기자 "유벤투스는 내정한 거물... [28] title: 95-96 어웨이 빅이어 델피에로아드레날린 19.05.20 1339
화제글 아침을 여는 유벤투스 소식 [25]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네.. 19.05.20 1844
화제글 아래글이 있길래 이번시즌 메시 정리 [24] title: 93-18 클라우디오 마르키시오HM13 19.05.20 860
화제글 새로운 유베 감독으로 거론되는 인물들 ㄷ... [23] 7.호날두 19.05.19 1860
101414 역대 발롱 수상자 [8] file CR7JUV 18.12.04 968
101413 이번엔 메날두라서 발롱 못받은것 같네요 [15] title: 우승기념 스쿠데토 아이콘1네디호우 18.12.04 1282
101412 2018 발롱도르 = 모드리치 [6] file title: 15-16 앤섬자켓 핑크맑쇼는내심.. 18.12.04 1175
101411 아탈란타 응원중입니다 [1] title: 우승기념 스쿠데토 아이콘2Heenald.. 18.12.04 461
101410 발롱도르 유출? [8] file title: 세월호 5주기로제 18.12.04 1156
101409 알렉스 산드로 [10] title: 세월호 5주기로제 18.12.04 1109
101408 마리오 만주키치 [6] file title: 세월호 5주기로제 18.12.04 1265
101407 [공식] 세 번째 유럽대항전 21/22시즌 개... [7] title: 05-06 트레이닝 쉘탑아케 18.12.03 726
101406 [공식] 챔스 16강부터 VAR 도입+묻글 [5] title: 05-06 트레이닝 쉘탑아케 18.12.03 649
101405 이번달에 재밌는 경기가 많네요 [3] title: 우승기념 스쿠데토 아이콘2Heenald.. 18.12.03 765
101404 건드리지 말아야 할 선을 넘은 피렌체 울... [7] file Semprebi.. 18.12.03 1569
101403 올시즌 유벤투스 리그 14경기 페이스 [21] file title: 세월호 5주기로제 18.12.03 1561
101402 사실.... [18] title: 03-04 레인자켓과인아미안.. 18.12.03 1420
101401 전승우승이란게 정말 힘든건가봐요 [22] title: 우승기념 스쿠데토 아이콘2Heenald.. 18.12.03 1832
101400 알레그리 감독님과 호날두가 생각보다 훨씬... [20] title: 18-19 써드 베르나르데스키레일리송 18.12.03 1976
101399 현재 세리에 순위 [21] file title: 우승기념 스쿠데토 아이콘2Ale_Ned.. 18.12.03 1859
101398 리버풀ㅋㅋㅋ [10] 유베디노조.. 18.12.03 1260
101397 역시 더비란.. [1] 구쓰 18.12.03 597
» [디마르지오]벤탄쿠르, 성장하다. 그리고 ... [5] file title: 18-19 홈 벤탄쿠르치맥 18.12.03 1663
101395 근데 토레이라 넘나 탐나네요 ㅠㅠ [8] plz)알레-.. 18.12.03 1110
FC유베 모집안내 마켓 아이콘샵 출석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