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itle: 17-18 마르키시오아케★
  • 조회 수 1395
  • 댓글 수 14
  • 추천 수 26
2017년 8월 11일 02시 54분

 

플레이어스 트리뷴 기고문 :

 

만주키치의 슛이 레알 마드리드의 골키퍼 위로 넘어가는 걸 봤을 때 난 이런 생각을 했지. 와우.. 설마.

 

그리고 공은 그물을 흔들었어. '좋아. 어쩌면 이건 우리의 기회다'라고 생각했어. 빌드업에서부터 우리 선수들이 엄청난 기술의 향연을 보여줬고, 만주키치의 피니쉬는 그저 아름다웠지. 난 그런 골은 다시 재현될 수 없을거라고 생각해.

 

그 골은 챔피언스 리그 결승에 올라오는 팀은 다른 팀과 어떻게 달라야하는지를 보여줬어. 훌륭함만으론 부족해. 특별해야하지.

 

우린 특별한 선수들을 보유했어. 안타깝게도 레알엔 그런 선수가 많았지. 후반전엔 우리가 우리에게 필요한 도구와 조각이 없음을 알게 됐어. 우리 선수 중 두 명(*만주키치와 피아니치를 말하는듯)은 부상으로 인해 간신히 서 있을 수 있을 정도였고, 레알은 매우 스마트한 경기를 했지. 그들은 편안하고 안정됐었어.

 

결승에 가기 까진 재능과 운이 필요하지. 우승을 위해선 더 잘하는 팀이 되야해. 그리고 이 말이 이상하게 들릴 수도 있겠지만, 난 사실 결승전 패배 후엔 편안한 마음으로 경기장을 나섰어. 난 우리가 더 좋은 팀이 아니었다는 것을 알았으니까. 그 정도로 간단했어.

 

팀과 카디프를 떠나 이탈리아로 돌아왔어. 다음날 저녁 집에 왔을 때, 난 스스로에게 어려운 질문을 던졌지. 이게 내 길의 끝인가? 내가 이 팀을 이끌고 올 수 있는 최대치인가?

 

내가 유벤투스에서의 내 이야기의 마지막 챕터를 써야하는건지 자문해봤어. 한 켠에선 월요일에 걸어들어가 정중하게 사임할까도 생각해봤고.

 

그런데 유벤투스의 스쿼드를 생각해보니, 나의 결정은 꽤 개인적인 것이 되었어. 난 아직 나아져야할 점이 많다는 것과 가르칠 수 있는 것이 많다는 것을 깨달았지.

 

그래서 그 날 밤 잠자리에 들기 전에, 만약 클럽이 내 전략과 함께 가준다면 계속 함께 나아갈 수 있을거라고 결정했어. 그리고선 남은거지.

 

다음날 아침 내 머릿속은 상쾌했어. 오전 7시에 사무실로 나가 에스프레소를 마셨어. 새로운 시즌, 새로운 기회였어. 미디어에선 이 팀과 선수들에 대해 많은 말들이 오갔지. 우리가 할 수 있는 것, 할 수 없는 것.

 

나는, 디발라와 부폰을 봤어. 한 맥락에서 그들은 이 팀의 심볼이야.

 

디발라는 학교에 갓 입학한 밝은 소년이라면, 월드컵도 들었던 부폰은 박사학위를 곧 받을 사람이었지.

 

한 사람은 커리어를 펼칠 예정이고 다른 사람은 곧 마칠 예정이었어. 한 사람은 그가 유럽의 거인 중 하나가 될 수 있음을 보여주고 싶어하고, 다른 한 사람은 이미 위대한 사람이 되었지만 그의 유산을 정상에서 마치고 싶어하지.

 

카디프의 상처를 떨쳐낼 수 있다고 생각했어. 우린 훌륭한 시즌을 보낼 수 있고, 훌륭한 챔피언스리그를 보낼 수 있다고 믿어.

 

그러니 이제 우린 그저 일만 계속할 뿐이야. 우린 다시 라 스칼라(*밀라노에 있는 오페라극장)의 막을 열기 위해 노력할거야. 오페라의 좋은 점은 해마다 새 작품이 올라온다는 거니까.

 

 

http://www.football-italia.net/107945/allegri-i-almost-resigned

Profile
title: 17-18 마르키시오아케★ Lv.34 / 21,620p
유젤쎈
댓글 14 건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추천
7
못보냅니다 감독님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갓레그리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알레그리도 발전을 해야 하는데 올시즌에 발전을 할 수 있음 좋겠네요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알레그리가 떠날뻔 했었다니..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그래도 하루만에 정리됐다는 걸 보면 유베에서 아직 유럽 최정상의 꿈을 이룰 수 있다는 믿음이 굳건한가 보네요. 꼭 이뤄주시길!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추천
7
못보냅니다 감독님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이번 작품은 귀큰넘으로 갑시다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뭔 말이 저렇게....(훌쩍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와... 아름다운 번역이에요 ㅠㅠㅠ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7전8기 아니겠습니까! 7번 준우승했으니 8번째에는 우승합시다. 알레그리 화팅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할 수 있습니다 알감독님 믿어요!!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감독님 할수있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우리팀 구성원들 인터뷰를 읽고나면 누가 원고를 써주나 싶을정도

꿀바른 번역 항상 감사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와 이 글 순식간에 읽히네요 잘 봤습니다

프로필 이미지
2017-08-11
감독니뮤ㅠ 이번시즌은 꼭 듭시다 귀큰거..
VR Lef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2017/2018 유벤투스 시즌 일정 [10] title: 15-16 써드자일리바 2017.07.27 1881
화제글 [Soccer Digest] 보누치, 4년내 CL 제패... [37] [R.BAGG.. 2017.08.16 1132
화제글 우리팀이 자금력이 부족하긴 한가봐요 [34] title: 15-16 앤섬자켓 골드Morimoto 2017.08.16 1065
화제글 중원의 연령대가 너무 높은게 걸립니다. [28] title: 17-18 베르나르데스키Bernard.. 2017.08.16 595
화제글 아침을 여는 유벤투스 소식 [26]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네.. 2017.08.16 1556
화제글 케이타가 못 오면 마투이디 오는 게 납득... [26] 코파는마트.. 2017.08.16 1371
80362 알감독님의 50번째 생일! [15] file title: 97-98 홈V31JUVE 2017.08.11 515
80361 [JTV] 디발라: 10번? 도전, 커다란 기쁨... [5] title: 17-18 만주키치르네 2017.08.11 1020
80360 #Dybala10 [2] file title: 97-98 홈V31JUVE 2017.08.11 826
» 알레그리 : 그만둘 생각도 했었다 [14] title: 17-18 마르키시오아케★ 2017.08.11 1395
80358 선수가 떠나는 건 언제나 아쉽네요 [4] title: 16-17 마르키시오Kei 2017.08.11 656
80357 등번호 10발라가 되었으니 21번은 [5] title: 15-16 앤섬자켓 골드plz)알레-.. 2017.08.11 896
80356 아케님 달력 버전 하나 더 만드셔야 할꺼... [7] file title: 17-18 벤탄쿠르PolLiro.. 2017.08.11 683
80355 디발라가 10번을 받아드리는 자세 [8] title: 17-18 벤탄쿠르PolLiro.. 2017.08.11 973
80354 왕위를 계승 받는 디발라 [26] title: 15-16 어웨이Juvenist.. 2017.08.11 1325
80353 로마의 끈기, 마레즈 영입 4번째 시도… ... [1] 비앙코네리 2017.08.11 548
80352 르미나 유벤투스와 팬들에게 마지막편지 [11] title: 17-18 벤탄쿠르PolLiro.. 2017.08.11 988
80351 '노장 사랑' 베로나, 어린 이승우 노리는... [3] 비앙코네리 2017.08.11 541
80350 유벤투스 역사상 최고의 10번은 누구? [16] 비앙코네리 2017.08.11 736
80349 [오피셜] 도르트문트, '훈련불참' 뎀벨레 ... [2] 비앙코네리 2017.08.11 609
80348 콘도그비아, 인테르 떠나 발렌시아 이적 결... [3] 비앙코네리 2017.08.11 400
80347 '유벤투스행 불발' 쉬크, 인테르 이적 임... [3] 비앙코네리 2017.08.11 502
80346 [오피셜] 이탈리아 벤투라 감독, 2020년까... 비앙코네리 2017.08.11 229
80345 멋있는 사진이네요 영상도 준비중인건가.. [8] file title: 16-17 홈 유니폼로제 2017.08.11 480
80344 산드로 국대 제외네요. [7] Matri 2017.08.10 853
80343 [오피셜] 도르트문트는 바르샤의 오퍼를 ... [4] title: 15-16 어웨이찰랑찰랑네.. 2017.08.10 659
공동구매 마켓 아이콘샵 출석체크